숙박시설·방문객 모두의 만족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공간 그린스텔
공지사항

홈 > 커뮤니티 > 공지사항

제목 | '한국관광 100선'에 대구 관광지 4곳 선정 - 일요신문
작성자 | GreenStel
등록일 | 2019-01-04 오후 4:28:22
조회수 | 8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한국에서 꼭! 가봐야 할 대표 관광지 100곳(이하 한국관광100선)’에 대구의 관광지가 2017년 근대골목, 김광석 다시 그리기길 2곳에 이어 2019년에는 근대골목과 김광석길외에 서문시장과 팔공산 2곳이 새로 선정돼 총 4개가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한국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우수 관광지 100개소를 2년에 한 번씩 선정해 국내외에 홍보하는 사업으로, 2013년부터 시작해 4회를 맞이했다.


‘한국관광100선’은 진입이 까다롭다. 지자체별로 최대 7개소(자연자원 3, 문화자원 3, 인기관광지 1) 후보지 추천을 받고 ▲직전에 선정된 ‘한국관광 100선’ 평가 ▲빅데이터 분석 등을 통한 예비후보 2배수 를 선정한다.


이어서 예비후보를 대상으로 하는 1차 서면평가(정성․정량), 2차 현장평가, 3차 최종선정위원회 심의를 거쳐 새로운 ‘한국관광 100선’이 결정된다.


정성평가는 학계, 여행업계․작가, 여행동호회(커뮤니티) 회원으로 구성된 전문가 13인이 참여해 진행하며, 정량평가는 이동통신사, 내비게이션, SNS 빅데이터 자료를 활용해 진행한다.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곳은 앞으로 ‘열린관광지(장애없는 관광지)’사업에 참여할 경우 우대되며, 내 나라 여행박람회 참여 홍보, ‘한국관광100선’지도 제작 등 우리나라 대표관광지로서 전국 관광안내소 등을 통해 홍보된다.


대구팔공산과 대구서문시장이 새로 ‘한국관광100선’에 선정되어 우리나라 대표 관광지도에 첫 진입했다. 대구서문시장은 ‘2017년 한국관광의 별’에 이어 ‘한국관광100선’에도 선정됨으로써 우수 관광지로서의 입지를 굳혔다.


대구근대골목은 2013년부터 지금까지 4회 연속, ‘김광석 다시그리기 길’은 2015년부터 3회 연속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됨으로써 한국의 대표관광지로서 입지를 굳건히 하는 영예를 얻었다.


대구시 이상길 행정부시장은 “한국관광 100선에 대구 관광지 4곳이 선정된 것은 대구관광SNS운영, 방송프로그램 유치, 여행작가 및 여행블로거 등 관광영향력자 대상 팸투어 등 관광인지도 제고를 위한 대구시와 중구청, 동구청의 협업과 지역 주민들의 애정과 함께 적극적인 관광홍보마케팅 사업의 결과이다"고 밝혔다.


이어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관광지에 대해서 홍보를 지속적으로 하고, 앞으로도 구․군과 협력하여 경쟁력 있는 관광지를 발굴․육성하고 지역의 관광 유관기관과 협력해 홍보를 강화하여 한국관광 100선에 지역의 관광지가 더 많이 선정돼 관광도시로 인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출처 : 일요서울(http://www.ilyoseoul.co.kr)


리스트 쓰기 수정 삭제 답변


이전글 | 2019년 제10기 대구식객단 모집 (2019.1.10까지)
다음글 | 대구, '2019년 대만관광객 5대 신규 여행지' 2위에 올라 - 포커스데일리

오늘본숙박

  • 이전보기
  • 다음보기
위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