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박시설·방문객 모두의 만족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공간 그린스텔
공지사항

홈 > 커뮤니티 > 공지사항

제목 | 대구시, 인도네시아 국영방송 통해 대구매력 홍보 - 세계일보
작성자 | GreenStel
등록일 | 2018-11-09 오후 4:59:21
조회수 | 37

대구시는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와 공동으로 동남아 관광객 유치 및 해외 관광시장 다변화를 위해 인도네시아 유명 TV 여행 프로그램 방송팀을 유치, 대구를 홍보한다.


5일 대구시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국영방송 ‘Trans TV Indonesia’는 5∼6일 이틀동안 여행프로그램 제작을 위해 대구를 방문 한다.


‘Celebrity On Vacation’이라는 여행 프로그램은 인도네시아의 유명 셀러브리티들이 휴가로 해외여행을 떠나며 현지의 유명 관광지를 방문, 지역 대표음식을 맛보며 새로운 문화를 배우는 내용이다.


매주 토요일 오전 7시 30에 방송되는 인기 여행프로그램으로 평균 7.5%의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다.

이번 대구편’ 촬영에는 인도네시아 현지 영화와 드라마에서 주연으로 출연중인 유명 여배우 마샤 아루안(21)와 데아 애니샤(22)를 포함한 게스트, 제작팀 8명이 방문했다.


이들은 대구에서 동남아 젊은 여성 관광객들이 선호하는 쇼핑, 미식, 체험의 테마로 이월드&83타워, 치킨테마랜드, 동성로, 김광석 거리, 앞산 전망대, 서문 야시장을 촬영, 인도네시아 전역에 방영 할 예정이다.


‘마샤 아루안’과 ‘데아 애니샤’는 인도네시아 현지 영화와 드라마에서 주연으로 출연하는 유명 여배우로서 5만5000명의 유튜버 구독자와 25만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보유한 셀러브리티이다.


이번 촬영분은 인도네이사 현지에서 오는 24일 오전 7시 30부터 30분간 방영되며, 취재단의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SNS로도 동시에 홍보된다.


대구시는 이같은 다양한 홍보채널로 대구를 홍보해 동남아 관광객들이 지속적으로 대구를 찾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대구시 한만수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전 세계적으로 ‘TV속 여행지’가 트렌드로 부상하는 만큼 인도네시아 현지 TV방송을 유치해 여행 프로그램을 제작·방송하는 것은 단기간에 여행지로서 인지도를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방송을 통해 감성관광 목적지로서 대구가 널리 알려져 인도네시아를 비롯한 동남아 관광객 유치 증대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세계일보 기사 원문 바로가기


리스트


이전글 | 2018년 44주 대구광역시감염병 소식(어린이 인플루엔자)
다음글 | 2018년 45주 대구시감염병소식(수두)

오늘본숙박

  • 이전보기
  • 다음보기
위로